활동소식
본부소식

통일사업 | 신통일한국으로 가는 길 컨퍼런스 - 여성이 평화를 만든다

작성자 정보

  • 관리자 작성 31 조회
  • 작성일

컨텐츠 정보

  • 0 댓글

본문

652283964f0a46579285b272e9a125cc_1622998022_4492.jpeg 

4월 15일 백범김구기념관 대회의실에서 ‘신통일한국으로 가는 길’이라는 주제로 컨퍼런스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 19 방역지침을 준수한 가운데, 30여 명의 현장 참석자와 더불어 50여 명이 온라인 양방향으로 참석하여 강사들과 소통했으며, 이천여 명이 유튜브 생중계를 통해 참여했다. 




384bb0eeef8d822f7ec017e302a28f79_1618562567_6078.jpg
 

이날 행사는 유정화 사무총장의 사회로 국민의례, 여성연합 30주년 기념 영상 시청, 문훈숙 세계회장(여성연합)의 환영사, 이호진 회장(UN 한국협회)의 축사, 이현영 회장(천주평화연합), 조형국 박사(세계일보 편집국), 문난영 교수(선학UP대학원대학교)의 특강으로 진행되었다.



384bb0eeef8d822f7ec017e302a28f79_1618562582_6787.jpg
 

문훈숙 회장은 환영사를 통해 “문선명, 한학자 총재의 변함없는 신념은 위하는 삶, 용서와 사랑, 가정이 평화의 주춧돌이며 인류는 하나님 아래 한 가족이라는 것이다. 이 보편적인 진실이 실천될 때, 우리가 추구하는 신통일한국 되는 것”이라며 “이번 컨퍼런스를 통해 신통일한국의 가치를 이해하고, 21세기 평화의 한 축을 담당할 주역으로서 여성의 역할을 찾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이번 행사의 의미를 밝혔다.



384bb0eeef8d822f7ec017e302a28f79_1618562591_712.jpg
 

전 헝가리대사 출신이며 현재 UN 한국협회 회장을 역임하고 있는 이호진 회장은 “오늘 행사를 관통하는 주제는 평화, 통일, 여성이다. UN 안전보장이사회에서도 평화, 안보에 여성의 역할을 기대하며 어떻게 여성들의 힘을 동원할 수 있을까에 대한 수많은 토의가 이루어지고 있다.”며 코로나 19 펜데믹의 어려운 상황에서도 한반도 통일뿐만 아니라 미래의 방향을 제시하는 매우 중요한 가치인 평화와 통일, 여성에 대해 고민하고 논의하는 이번 행사를 개최하게 된 것을 진심으로 축하한다.”며 축사를 전했다.



384bb0eeef8d822f7ec017e302a28f79_1618562600_5726.jpg
 

첫 번째 강사로 나선 이현영 회장(천주평화연합)은 “신통일한국은 단순한 정치, 경제체제의 통일이 아니라 모든 인류가 한 가족이라는 개념에서 시작하며, 행복한 개인과 행복한 가정의 토대 위에 올 수 있는 것”이라고 설명한 후, 이 내용을 이해하고 교육하는 데는 여성이 남성보다 훨씬 두각을 나타낸다며 여성들의 역할을 강조했다.


이후 문화공연으로 평화의 사절단으로 불리는 리틀엔젤스 예술단의 합창이 이어졌다. 

어린 천사들다운 아름다운 목소리로 4곡의 합창을 통해 현장 참석자는 물론 온라인으로 참석한 사람들에게 평화의 메시지를 전달하여 많은 박수를 받았다.



384bb0eeef8d822f7ec017e302a28f79_1618562620_6407.jpg
 

이후 두 번째 특강에서 조형국 철학박사(세계일보 편집국)는 ‘여성과 평화, 왜 미래적 가치인가’라는 제목의 강의를 통해 “21세기 패러다임은 권력, 전쟁에서 사랑, 평화로 전환되었고, 여성은 이 가치를 본능적으로 이해하고 실천하는 존재”라며 평화의 가치와 문화를 확산하는데 여성의 역할이 필요함을 강조했다. 또, “동북아는 물론 세계평화와 직결되는 한반도 통일을 위해 글로벌 여성평화 네트워크(Global Women’s Peace Network, GWPN)를 형성하여 피스존(Peace Zone) 포럼을 통해, 한반도 내 UN 사무국 유치를 제안하며 유엔과 한반도 평화 통일

연결하고자 하는 여성연합의 사업은 대한민국의 역사에 길이 남을 것”이라며 여성연합의 평화운동에 지지를 보내고 함께 해 줄 것을 부탁했다.



384bb0eeef8d822f7ec017e302a28f79_1618562628_9665.jpg
 

마지막 특강은 선학 UP대학원 대학교 교수이자 여성연합의 세계 회장을 역임한 문난영 교수가 여성연합의 활동, 특히 분쟁과 갈등의 현장에서 여성연합 회원들이 화해와 평화를 만들어 나온 사례를 소개하며 신통일한국시대와 여성의 역할에 있어서 여성연합이 가지고 있는 비전을 제시했다.


참석자들은 기존의 가치관이 급변하는 시대에 영구적인 평화를 향한 첫걸음이 되는 한반도 통일에 있어서 여성의 역할을 강조하는 새로운 패러다임을 환영하며 다양한 평화운동에 동참할 것을 다짐했다. 


여성연합은 이번 행사를 시작으로 전국 5개 지역에서 ‘DMZ Peace Znoe Symposium’과 신통일한국과 여성의 역할에 대한 컨퍼런스를 개최할 계획이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알림 0